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이재명, 檢 소환통보일 광주서 "날 죽인다고 무능 가려지나"
알림

이재명, 檢 소환통보일 광주서 "날 죽인다고 무능 가려지나"

입력
2022.12.28 18:30
0 0

이재명, 광주서 '야당탄압 규탄연설회'
"민주주의 망가지며 과거로 되돌아가"
李, 다음 달 10~12일 검찰 출석할 듯
'비명' 이원욱, 이재명 탈당 가능성 언급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8일 오후 광주 송정매일시장에서 '검찰독재 야당탄압 규탄 연설회'를 하고 있다. 광주=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8일 오후 광주 송정매일시장에서 '검찰독재 야당탄압 규탄 연설회'를 하고 있다. 광주=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8일 자신을 겨냥한 검찰의 전방위 수사에 대해 "이재명을 죽인다고 그들(윤석열 정부)의 무능, 무책임함이 가려지겠느냐"고 말했다. 이날은 성남FC 후원금 의혹과 관련해 검찰이 소환을 통보한 날이었지만, 민주당의 텃밭인 광주를 찾아 검찰 수사를 '야당 탄압'으로 규정하고 결집을 호소한 것이다.

이재명 "尹, 검찰 하나회 만들어"

이 대표는 이날 광주 송정매일시장에서 '검찰독재 야당탄압 규탄연설회'를 열고 "민주주의가 완전히 망가지고 과거로 되돌아가고 있다"며 "하나회를 들어봤나. 지금 '검찰 하나회'를 만드는 것 아닌가"라며 윤석열 대통령과 검찰을 싸잡아 비판했다. 이어 "내 편은 있는 죄도 덮고, 미운 놈은 죄도 만들어 탈탈 털다가 먼지를 만들어서라도 반드시 제거하겠다는 것이 국민이 맡긴 권력을 행사하는 공직자의 합당한 태도인가"라며 "이재명을 지키지 말고 나라를 지키고 민주주의를 지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민주당 의원들도 이날 국회 본회의에 앞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처음부터 윤석열 정치 검찰의 목적은 없는 죄를 억지로 만들어서라도 야당 당수를 옭아매고 야당을 파괴하겠다는 것뿐이었다"며 검찰 규탄 결의문을 낭독했다.

규탄연설회에 앞서 광주시당에서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도 정부가 검토 중인 강제동원 배상 해법과 최근 북한 무인기 영공 침범을 들어 정부를 비판했다. 그는 "일본에 대해 당당해야 한다. 저자세 굴종 외교를 하면 안 된다는 국민의 지적을 아프게 받아들이길 바란다"고 지적했다. 이어 북한 무인기를 격추하지 못한 것을 두고선 "안방 여포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고 꼬집었다. '안방 여포'는 내부에서만 힘자랑을 하는 것을 비꼬는 인터넷상 신조어다.

이재명 탈당 언급한 비명계... "檢 물증 있으면"

이 대표가 정부와 검찰을 때리며 내부 결집을 꾀하고 있음에도, 비이재명(비명)계를 중심으로 이 대표의 사법 리스크에 대한 우려는 여전하다. 비명계인 이원욱 의원은 이날 KBS 라디오에서 이 대표에 대한 탈당과 관련해 "윤석열 정부가 저렇게 못하는데도 민주당 지지도가 국민의힘을 쫓아가지 못하고, 그 원인이 이 대표의 사법 리스크 때문이란 판단이 선다면 요구도 충분히 가능해 보인다"고 말했다. 다만 그는 "지금은 아직 그런 시점은 아니고 70, 80도 정도 끓고 있다"며 "검찰이 정확한 물증과 증거를 들이대면"이라는 전제를 들었다.

아울러 이날 '친문재인(친문)계' 적자인 김경수 전 경남지사의 사면으로 친문계를 중심으로 한 비명계의 구심력이 강화하는 게 아니냐는 시각도 나오고 있다.

한편, 이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 본회의 후 "다음 달 10~12일 검찰 출석을 조율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제가 출석하기로 했으니 그렇게 아시면 되겠습니다"라고 답했다.

강진구 기자
임지선 인턴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