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알림

롯데헬스케어, '캐즐' 기업건강검진 서비스 시작

롯데헬스케어가 건강검진 대행 전문기업인 에임메드와 손잡고 데일리 헬스케어 플랫폼 '캐즐(CAZZLE)'에서 기업 건강검진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4일 밝혔다. 우선 롯데헬스케어와 에임메드는 공개입찰 방식을 통해 롯데백화점, 롯데칠성음료, 롯데마트, 롯데건설, 롯데정보통신 등 롯데그룹 내 5개 계열사와 임직원 건강검진 운영 계약을 맺었다. 추가적으로 롯데홈쇼핑과도 계약 체결 예정으로, 오는 4월 말까지 롯데그룹 내 21개 계열사에 건강검진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해당 기업의 임직원은 올해부터 캐즐 플랫폼에서 '기업회원'으로 인증하면 최대 전국 363개의 검진센터에서 건강검진을 예약할 수 있다. 건강검진 메뉴에서 가족 구성원을 등록한 경우엔 해당 가족이 직접 건강검진 서비스를 예약하는 것도 가능하다. 이 밖에도 검진 통계를 분석해 성별과 연령에 따라 어떤 검사를 받는 게 좋은지 추천해주는 기능도 있다. 검진 이후에도 이 서비스를 통해 연속적인 건강관리를 할 수 있다. 캐즐은 사용자의 건강검진 결과를 7년 동안 보관하기 때문에 매년 다른 병원에서 검진을 받더라도 이력을 종합해 연도별 추적 관리가 가능하다. 에임메드와의 사업제휴를 통해 암과 전염성 질환이 의심되는 경우 외부 자문의 상담, 전국 51개 대형병원 연계 의료진 추천 등도 제공된다. 롯데헬스케어 관계자는 “롯데그룹 계열사를 시작으로, 국내 주요 기업들과 운영 계약을 체결하며 기업 간 거래(B2B) 건강검진 사업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라이프+

라이프 기획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