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초유의 '업무개시명령'
화물연대도 법으로
노정 충돌 격화 불가피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 총파업 엿새 만에 정부가 초유의 ‘업무개시명령’을 발동했다. 엄정한 법 집행 경고로 시멘트 운송차부터 복귀시켜 공사가 멈춘 건설 현장을 우선 정상화한다는 구상이다. 화물연대는 파업 지속은 물론 명령 무효 가처분신청 등 법적 대응도 불사한다는 방침이다. ‘강대강’ 노정 충돌 격화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29일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을 비롯한 9개 부처ㆍ실ㆍ청 기관장 합동 브리핑 형식을 통해 화물연대 파업 관련 정부 입장을 발표했다. 추 부총리는 “시멘트 분야 운송사업자와 운수종..

/Liveissue

2022 카타르 월드컵

  • 대한민국
    VS
    우루과이
  • 대한민국
    VS
    가 나
  • 대한민국
    VS
    포르투갈
이슈 더보기

섹션

꼼꼼히 읽은
뉴스

이용자들이 처음부터 끝까지, 오랜
시간 꼼꼼히 읽은 뉴스를 추천합니다.
하루 두 번 업데이트 됩니다.

지금 뜨고 있는
뉴스

현재 실시간 관심도가 높은 이슈
해당하는 한국일보 뉴스를 추천합니다.

관심 있을 만한
뉴스

이용자가 바로 전에 읽은 뉴스를 기반
으로 관심사를 AI가 분석해 관련 뉴스
를 추천
합니다

스토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