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리사, 코로나19 확진... 제니 등도 검사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블랙핑크 리사, 코로나19 확진... 제니 등도 검사

입력
2021.11.24 20:04
0 0

그룹 블랙핑크 멤버 리사.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블랙핑크 멤버 리사(24)가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24일 "리사가 오늘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블랙링크의 다른 세 멤버인 제니, 지수, 로제는 밀접 접촉자로 분류되진 않았다. 다만, 리사의 코로나19 양성 판정으로 이날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진행했고,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YG는 "보건당국 지침 이상의 강도 높은 방역을 취하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다.

양승준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