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독립유공자 후손 집 짓기 나선 코오롱 임직원의 특별한 열흘
알림

독립유공자 후손 집 짓기 나선 코오롱 임직원의 특별한 열흘

입력
2024.05.29 14:00
23면
0 0

12회 맞은 집중 봉사주간 '드림 파트너스 위크'
사업장 인근 지역아동센터 도배, 책상 설치
과천시 본사 인근 투병 노인 생활 환경 개선도

서창희 코오롱사회봉사단장이 28일 서울 마포구 성산행복한홈스쿨에서 테라스 개보수를 하고 있다. 코오롱그룹 제공

서창희 코오롱사회봉사단장이 28일 서울 마포구 성산행복한홈스쿨에서 테라스 개보수를 하고 있다. 코오롱그룹 제공


서창희 코오롱사회봉사단장(이웅열 코오롱 명예회장의 부인)이 코오롱그룹 임직원들과 사업장 인근 취약계층 가구·돌봄 시설을 찾아 집수리 활동을 펼쳤다.

코오롱그룹은 20~31일을 집중 봉사주간 '드림 파트너스 위크'로 정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 중이라고 29일 밝혔다.

올해로 12년째를 맞는 행사는 코오롱사회봉사단을 중심으로 그룹 임직원이 해마다 5월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는 것이다. 올해는 코오롱 사업장 인근 사회 취약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을 주제로 삼았다. 코오롱 계열사 임직원은 경북 구미∙김천, 충남 천안 등의 지역아동센터를 찾아 도배를 새로 하고 수납장과 책상을 들여놓았다.

경기 과천시 그룹 본사 직원들은 사옥 인근 저소득 투병 노인 가정을 찾아 집 안을 정리하고 수납장과 침대를 설치했다. 29일에는 이규호 코오롱 전략부문 대표이사(부회장)가 과천시 부림동의 한 저소득 독거노인 가정을 찾아 도배, 장판 교체에 참여했다고 그룹은 밝혔다.

코오롱 임직원은 국제 주거복지 비영리단체 한국해비타트와 손잡고 독립유공자 집 짓기 활동도 벌였다. 28일에는 전북 정읍시 독립유공자 채복만 선생 후손의 집을 찾아 단열재와 석고 보드를 설치했다. 서울 강서구 마곡지구 코오롱원앤온리타워에서 근무하는 임직원은 타워 인근 서울식물원에서 외래식물 제거 활동도 펼칠 예정이다.

코오롱그룹은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대상으로 한 환경 개선 활동은 함께하는 사회를 위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진정성 있는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김청환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