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박영규 "25살 연하 아내, 6개월 구애 끝에 결혼" ('4인용식탁')
알림

박영규 "25살 연하 아내, 6개월 구애 끝에 결혼" ('4인용식탁')

입력
2024.03.11 11:43
0 0
배우 박영규가 25살 연하 아내와의 결혼 비하인드를 밝혔다. 채널A 제공

배우 박영규가 25살 연하 아내와의 결혼 비하인드를 밝혔다. 채널A 제공

배우 박영규가 25살 연하 아내와의 결혼 비하인드를 밝혔다.

11일 방송되는 채널A '절친 토큐멘터리-4인용식탁'(이하 '4인용식탁')에서는 시트콤부터 정극까지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소유한 박영규가 14년 만에 예능프로그램 단독 주인공으로 등장한다.

이날 박영규는 절친으로 영화 '주유소 습격 사건'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강성진, '순풍산부인과'에서 함께 출연했던 배우 윤기원, 그리고 박영규의 연기를 존경해 왔던 후배 배우 김정화를 초대한다. 지난 2019년 겨울, 네 번째 결혼으로 화제가 됐던 박영규는 현재 아내와의 첫 만남 장소로 절친들을 초대해 '4인용식탁' 최초로 양식 풀코스 요리를 대접한다.

이날 '4인용식탁'에서 박영규는 현재 아내와의 러브스토리를 최초 공개한다. 박영규는 '극한직업', '완벽한 타인'에 참여한 배세영 작가를 통해 처음 만나게 됐다며 아내와의 첫 만남 일화를 공개한다. 아내를 직접 본 순간 운명임을 느꼈다는 박영규는 곧이어 25살 연하임을 알게 되고 잠시 좌절했다며 그래도 아내의 마음을 얻기 위해 자존심을 내려놓고 홍보 일까지 자처했다고 털어놓는다. 최선을 다한 끝에 아내와의 첫 데이트 약속을 잡았지만, 무산되고 나서 눈물까지 흘렸다는 사실을 깜짝 고백한다. 계속된 거절에 단념했지만 6개월 만에 진심을 담은 문자로 아내의 마음을 얻고 결혼에까지 골인했다고 밝힌다. 박영규만의 특별한 프러포즈 방법에 관심이 집중된다.

박영규의 결혼 스토리를 듣던 윤기원은 "나는 11살 연하인 아내와 재혼했으니 양반이다"라며 2023년 모델 출신 교수 아내와 재혼하며 아들까지 얻게 된 근황을 밝힌다. 박영규 역시 "나도 아내의 딸을 친자식처럼 키우게 됐다, 남들은 할아버지 소리들을 나이에 아빠라는 이야기를 들으니 두 번째 인생을 사는 기분이다"라며 딸 바보 아버지로서의 행복한 근황을 전한다.

한편, 박영규는 2004년 유학 도중 불의의 사고를 당해 먼저 하늘로 떠난 아들에 대한 아픈 기억을 꺼낸다. "넓은 집에서 잘 키우고 싶었는데 그러지도 못하고 (아들이) 일찍 떠났다"라며 사랑 표현이 많았던 아들에 대한 추억을 고백한다. 이어 그는 "아들이 나를 번쩍 안으며 '사랑해요. 아빠'라고 한 것이 마지막 말이 됐다"라고 밝히며 눈시울을 붉힌다.

절친들과 함께 스타의 인생 한 편을 들여다보는 시간, '4인용식탁'은 매주 월요일 저녁 8시 10분에 방송된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