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깐죽포차' 팽현숙, 최양락 수상 소감 듣고 오열

알림

'깐죽포차' 팽현숙, 최양락 수상 소감 듣고 오열

입력
2024.01.17 09:53
0 0

오는 20일 방송되는 '깐죽포차' 6회
유지애, 최양락 위해 깜짝 이벤트 제안

'깐죽포차' 6회에서는 이상준 팽현숙 유지애 추성훈이 혼자 시상식에 간 최양락을 뒤로 한 채 힐링 시간과 소고기 회식을 즐긴다. MBN 제공

'깐죽포차' 팽현숙이 최양락의 진심 어린 수상 소감에 오열한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MBN 예능 프로그램 '깐죽포차' 6회에서는 이상준 팽현숙 유지애 추성훈이 혼자 '2023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시상식에 간 최양락을 뒤로 한 채 힐링 시간과 소고기 회식을 즐긴다.

앞서 팽현숙과 추성훈, 이상준과 유지애 두 팀으로 나눠 치열한 볼링 게임을 즐긴 이들은 소고기 회식 뒤풀이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간다. 하지만 혼자 시상식에 간 최양락이 신경 쓰인 팽현숙은 애꿎은 이상준에게 핀잔을 준다.

이상준은 어떤 여자를 만나고 싶냐는 팽현숙의 질문에 독신을 선언한다. 이어 "원래는 독신주의가 아니었는데 '깐죽포차' 하면서 선배님들 보니까 혼자 살아야겠다 싶었다"며 특유의 깐죽거림으로 팽현숙의 심기를 건드린다. 이상준을 지켜보던 추성훈은 "결혼만 안 하면 되겠다"고 이야기한다.

그런가 하면 네 사람은 라이브 방송을 통해 최양락이 대통령 표창을 받는 영광의 순간을 확인한다. 팽현숙은 그동안 최양락이 했던 고생을 떠올리며 눈물을 글썽인다. 최양락의 진심이 담긴 수상 소감에 끝내 눈물을 멈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이어 팽현숙은 "제 남편이지만 멋있다"며 최양락을 향한 애정을 드러낸다. 유지애는 최양락을 위해 직원들에게 깜짝 이벤트를 제안한다.

'깐죽포차' 6회는 오는 20일 오후 8시 20분 방송된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