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신라호텔 라연, '라 리스트' TOP 200에 이름 올리게 한 음식은
알림

신라호텔 라연, '라 리스트' TOP 200에 이름 올리게 한 음식은

입력
2023.11.21 18:00
15면
0 0

프랑스 관광청이 매년 1,000개 레스토랑 선정
라연, 97점 얻어 한국 레스토랑 중 최고점 따
"오방색 오이선 참가자들 사로잡아"
신라호텔 '콘티넨탈' '아리아께'도 이름 올려

20일 '라 리스트 2024' 시상식에 참석한 서울신라호텔 라연 김성일 셰프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서울신라호텔 제공

20일 '라 리스트 2024' 시상식에 참석한 서울신라호텔 라연 김성일 셰프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서울신라호텔 제공


김치녹두빈대떡, 가리비칩과 김부각, 고추장 아이올리, 밤 트러플 타르트, 오이선….


한국 전통 식자재로 만든 카나페와 전통주가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서울신라호텔의 한식당 '라연'에서 활동 중인 김성일 셰프가 프랑스 정부가 주관하는 세계적 미식 가이드 '라 리스트 2024(LA LISTE 2024)' 공식 행사의 칵테일 리셉션에서 선보인 음식들이다.

서울신라호텔은 20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외무성 관저에서 열린 '라 리스트' 행사에서 라연이 한국 레스토랑 중 가장 높은 점수인 97점을 받으며 전 세계 'TOP 200' 레스토랑으로 뽑혔다고 21일 밝혔다. 라 리스트는 프랑스 관광청에서 발표하는 미식 가이드로 2015년부터 매년 전 세계 1,000대 레스토랑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라연은 2017년 '라 리스트'에 처음 이름을 올린 뒤 6회 연속 'TOP 500' 안에 이름을 올렸다.

이날 행사에서는 특히 아삭한 식감과 새콤한 맛이 어우러진 오이선을 오방색(청·적·황·백·흑)으로 표현해 참석자들의 눈과 입을 모두 사로잡았다. 칵테일 리셉션이 끝나기도 전에 준비한 250인분의 음식이 마감되며 큰 관심을 받았다. 서울신라호텔 관계자는 "궁중 요리를 신라호텔만의 레시피로 재해석하고 메뉴마다 한국의 맛과 멋을 살리기 위해 세심히 신경 쓴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전했다.

이번 라 리스트에는 서울신라호텔의 레스토랑 '콘티넨탈'과 '아리아께'도 5회 연속, '팔선'은 2회 연속 이름을 올렸다. 서울신라호텔을 포함해 리스트에 이름을 올린 한국 레스토랑은 모두 36개에 달한다.

이소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