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트리플 크라운' 이예원, KLPGA 별 중의 별... 인기상은 박현경 차지
알림

'트리플 크라운' 이예원, KLPGA 별 중의 별... 인기상은 박현경 차지

입력
2023.11.20 17:22
수정
2023.11.20 17:53
23면
0 0
20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KLPGA 대상 시상식에서 대상, 상금왕, 최저타수상 등 3개의 트로피를 받은 이예원(오른쪽)과 다승왕, 기량 발전상을 받은 임진희가 손하트를 만들고 있다. KLPGA 제공

20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KLPGA 대상 시상식에서 대상, 상금왕, 최저타수상 등 3개의 트로피를 받은 이예원(오른쪽)과 다승왕, 기량 발전상을 받은 임진희가 손하트를 만들고 있다. KLPGA 제공


올 한 해 동안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를 빛낸 별 중의 별은 이예원이었다. 이예원은 대상 시상식에서 세 번이나 시상대로 오르며 '이예원 시대'를 알렸다.

이예원은 20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KLPGA 대상 시상식에서 상금왕과 대상, 최저타수상 등 3개의 트로피를 받았다.

지난해 데뷔해 신인왕에 올랐던 이예원은 2년 차인 올해 주요 개인 타이틀 3관왕을 차지하며 최고 선수 반열에 올랐다.

상금, 대상, 최저타수 등 개인 타이틀 3관왕은 2019년 최혜진 이후 4년 만이다. 아울러 강수연 신지애 서희경 이보미 김효주 전인지 이정은 등에 이어 개인 타이틀 3관왕을 차지한 9번째 선수로 이름을 남기게 됐다.

올해 메이저대회 하이트진로 챔피언십을 포함해 3승을 거둔 이예원은 14억2,481만 원의 상금을 벌었고, 평균타수는 70.70타를 적어냈다. 29개 대회에 출전해 단 한 번밖에 컷 탈락이 없었으며 13차례나 톱10에 진입해 톱10 진입 때만 주는 대상 포인트도 가장 많이 받았다. 이예원은 시즌 대상포인트 부문 651점을 획득, 임진희(628점)와 김민별(516점) 등 경쟁자들을 제치고 대상을 확정했다.

상금과 대상 경쟁에서 이예원을 추격했던 임진희는 다승왕으로 아쉬움을 달랬다. 임진희는 시즌 마지막 대회 SK쉴더스·SK텔레콤 오픈에서 정상에 올라 시즌 4승으로 극적으로 다승왕을 차지했다. 임진희는 골프 담당 기자들이 수여하는 '기량 발전상'(MIP)도 받아 두 번 시상대에 올랐다.

김민별이 20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KLPGA 대상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수상한 뒤 손을 흔들고 있다. KLPGA 제공

김민별이 20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KLPGA 대상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수상한 뒤 손을 흔들고 있다. KLPGA 제공


생에 단 한 번만 받을 수 있는 신인왕의 영광은 김민별에게 돌아갔다. 김민별은 우승은 없지만 29개 대회에서 3번만 컷 탈락했고, 톱10에 무려 12번이나 이름을 올리는 등 꾸준한 경기력으로 2승의 방신실, 1승을 따낸 황유민을 제쳤다.

문정민은 드림투어, 홍진주는 챔피언스투어 상금왕을 각각 수상했다.

팬덤을 확인할 수 있는 인기상은 박현경의 차지였다. 박현경은 100% 팬 투표로 정해지는 인기상에서 5,045표를 획득, 19.3%의 득표율로 KLPGA 최고 인기 선수임을 입증했다. 박현경이 인기상을 받은 건 이번이 처음이다.

김소이 서연정 하민송은 KLPGA 정규투어에서 10년 연속 활동한 선수만 가입할 수 있는 'K-10클럽'에 이름을 올렸다.

1년간 모은 자선기금도 전달됐다. KLPGA투어는 'KLPGA와 SBS가 함께하는 메디힐 드림위드버디' 프로그램을 통해 마련한 1억7,731만 원을 월드비전에 기탁했다.

박현경이 20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KLPGA 대상 시상식에서 인기상을 수상한 뒤 손 하트를 만들어 보이고 있다. KLPGA 제공

박현경이 20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KLPGA 대상 시상식에서 인기상을 수상한 뒤 손 하트를 만들어 보이고 있다. KLPGA 제공


김기중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