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도시물류 전문택배 투데이, 롯데백화점과 ‘오늘발송’ 서비스 론칭
알림

도시물류 전문택배 투데이, 롯데백화점과 ‘오늘발송’ 서비스 론칭

입력
2023.10.26 12:00
0 0

-온라인 주문 상품 서울 전지역 당일 수령 가능
-백화점이 오프라인 매장 용도를 벗어나, 도심형 MFC로 활용될 수 있는 계기 마련

‘오늘발송’ 소개 이미지

‘오늘발송’ 소개 이미지

도시물류 전문택배 투데이(To-Day)를 운영하고 있는 브이투브이는 롯데백화점과 함께 지난 20일부터 온라인에서 주문한 상품을 당일에 받을 수 있는 ‘오늘발송’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오늘발송’은 소비자가 롯데백화점 온라인몰을 통해 오전 8시까지 상품을 주문하면,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상품을 출고해 투데이 택배 서비스를 통해 당일 밤 12시 전에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다. 서울 전 지역에 배송이 가능하며, 롯데백화점 본점에 입점한 19개 화장품 매장의 상품이 그 대상이다. 이번 론칭에는 나스, SK-II, 조 말론, 로라 메르시에, 시세이도, 바이레도, 톰 포드, 르 라보, 샬롯 틸버리, 불리 1803, 크리드, 리퀴드 퍼퓸바, 킬리안, 아쿠아 디 파르마, 레이블씨, 엑스니힐로, 트루동, 메모퍼퓸, 라뜰리에 데 퍼퓸 등이 참여했다.

브이투브이는 내달부터 바로 50여 개 매장으로 확대하고, 향후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확장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소비자들은 추가적인 배송비 없이 전날 오후와 당일 오전에 주문한 상품을 당일에 모두 수령하게 되어, 양질의 백화점 매장 상품을 일반 택배보다 훨씬 빠르게 받아볼 수 있는 새로운 고객경험을 할 수 있게 된다는 설명이다.

이러한 서비스가 가능한 이유는 투데이가 ‘대중교통망’의 방식을 응용하여 수도권에 구축한 ‘대중물류망’과 롯데백화점의 정교한 매장 입출고 시스템이 긴밀하게 결합되었기 때문이다. 투데이의 배송차량들은 버스처럼 지속적으로 수도권을 순환하며 운행되는데, 이 과정에서 백화점을 들러 고객이 주문한 상품을 빠르게 집화하고 배송할 수 있는 것이다.

브이투브이 권민구 공동창업자는 “이번 ‘오늘발송’ 서비스 론칭을 통해, 백화점이 오프라인 매장으로써의 한정된 용도를 벗어나, 도심형 MFC로도 활용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또한 온라인 구매에 익숙한 소비자들을 만족시킬 수 있는 새로운 백화점 이용법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고 밝혔다.

투데이 CI

투데이 CI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