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돌아온 북한 축구, 5년 만의 종합대회 복귀전 완승...응원단도 등장

알림

돌아온 북한 축구, 5년 만의 종합대회 복귀전 완승...응원단도 등장

입력
2023.09.19 20:23
0 0

북한, 대만에 2-0 완승
2018 자카르타 대회 이후 모습 드러내

북한이 19일 중국 저장성 진화 저장성사범대동쪽경기장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예선 F조 대만과 1차전에서 전반 7분 리조국의 선제골이 터지자 기뻐하고 있다. 진화=뉴시스

북한이 19일 중국 저장성 진화 저장성사범대동쪽경기장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예선 F조 대만과 1차전에서 전반 7분 리조국의 선제골이 터지자 기뻐하고 있다. 진화=뉴시스

5년 만에 국제 스포츠 종합대회에 출격한 북한 남자 축구대표팀이 완승을 거뒀다.

북한은 19일 중국 저장성 진화 저장성사범대동쪽경기장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예선 F조 1차전에서 대만을 2-0으로 제압했다. 전반 7분 만에 리조국이 선제골을 넣었고, 12분에 김국진이 추가골을 터뜨렸다.

올림픽과 함께 종합대회로 분류되는 아시안게임에서 북한 축구가 모습을 드러낸 건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이후 5년 만이다. 북한은 코로나19 확산 등의 이유로 2021년 치러진 2020 도쿄 올림픽에 일방적으로 불참해 국제올림픽위원회(IOC)로부터 자격정지 처분을 받았고, 지난해 12월 31일 자격정지가 해제됐다. 올해 들어 조금씩 종목별 국제대회에 모습을 드러낸 북한은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200명 가까운 규모의 선수를 파견했다.

북한 리조국이 상대와 공중볼 경합을 하고 있다. 진화=뉴시스

북한 리조국이 상대와 공중볼 경합을 하고 있다. 진화=뉴시스

북한은 경기 내내 상대를 압도했다. 전반 7분 리조국이 페널티박스 안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상대 골망을 흔들었고, 5분 뒤엔 김국진의 백충성의 크로스를 발리슛으로 연결해 추가골을 넣었다.

북한은 후반에 추가 득점에 나섰지만 세 번째 골은 터지지 않았다. 국제 대회 복귀전을 승리로 장식한 북한은 21일 키르기스스탄, 24일 인도네시아와 차례로 맞붙는다.

인공기 들고 응원하는 북한 응원단. 진화=연합뉴스

인공기 들고 응원하는 북한 응원단. 진화=연합뉴스

한편, 북한 여성 응원단은 이날 경기장 관중석에서 "이겨라, 우리 선수 잘한다" 등을 외치며 선수들을 응원했다.

김지섭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