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반값아파트' 고덕강일3단지 첫 삽… 2027년 상반기 입주 목표
알림

'반값아파트' 고덕강일3단지 첫 삽… 2027년 상반기 입주 목표

입력
2023.05.31 15:41
수정
2023.05.31 15:52
19면
0 0

1305가구 17개 동, 사전예약 경쟁률 40대 1
토지임대부 분양주택, 최장 80년 거주 가능

서울 강동구 고덕·강일 3단지에 1,305가구 규모로 들어설 토지임대부 분양주택 조감도. 서울시 제공

서울 강동구 고덕·강일 3단지에 1,305가구 규모로 들어설 토지임대부 분양주택 조감도. 서울시 제공

서울시 첫 '반값 아파트'인 강동구 고덕강일 3단지 공공주택지구가 31일 착공했다. 2027년 상반기부터 입주가 가능해진다.

서울시와 서울주택도시공사(SH)는 31일 토지임대부 분양주택인 '고덕강일 공공주택지구 3단지' 착공식을 가졌다. 반값 아파트로 알려진 토지임대부 분양주택은 공공이 토지를 소유하고 건축물 소유권을 분양자가 갖는 형태다. 40년간 거주한 뒤 재계약하면 최장 80년을 살 수 있다. 분양가에서 토지 가격이 빠져 시세보다 저렴한 가격에 분양받을 수 있다. 다만 토지임대료는 내야 한다. 고덕강일3단지 본 청약 분양가는 전용 59㎡(18평) 기준 약 3억5,000만 원, 임대료는 월 40만 원으로 예상된다.

고덕강일 3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규모로 총 1,305가구 17개 동으로 건립된다. 2026년 공정 90%를 완료한 시점에 본 청약을 진행하고, 2027년 상반기 입주를 목표로 시행된다. 전용 59㎡ 500가구는 지난 3월 사전예약 당시 4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단지는 개방형 발코니와 옥상정원 등이 적용되고, 각 동 지하에는 피트니스센터, 스카이카페, 스카이도서관 등 편의시설이 들어선다. 시스템 창호를 비롯해 일반 콘크리트보다 25% 이상 강한 고강도 콘크리트 등을 적용한다. 착공식에 참석한 오세훈 서울시장은 "공공주택에 대한 인식을 바꾸고 고품질 공공주택 공급을 통해 주택시장 안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재현 기자

제보를 기다립니다

기사를 작성한 기자에게 직접 제보하실 수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를 기다리며, 진실한 취재로 보답하겠습니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