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공효진, 10세 연하 남편 자랑 "천사다... 원래는 비혼주의"
알림

공효진, 10세 연하 남편 자랑 "천사다... 원래는 비혼주의"

입력
2023.05.29 21:22
0 0

공효진, 케빈오 만나기 전 '비혼주의' 고백
"남편, 휴대폰에 '엔젤'이라 저장돼있어"

공효진이 솔직한 매력을 과시했다. 유튜브 채널 '요정재형' 캡처

공효진이 솔직한 매력을 과시했다. 유튜브 채널 '요정재형' 캡처

배우 공효진이 10세 연하 남편 케빈오를 향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공효진은 지난 28일 공개된 '요정재형'에 등장해 관심을 모았다. 이날 정재형은 한껏 꾸민 공효진을 향해 "오늘 완전 공주님인데? 이거 입고 결혼식 다시 해도 되겠다. 내가 가장 화려한 옷 입어달라고 요청했다"고 말했다.

그는 공효진에게 "우리 맨 처음에 어떻게 만났지?"라고 물었고, 공효진은 "이태원 클럽에서 놀다가 처음 만난 거 아니냐. 정화 언니랑. 그때 아닌가? 다른 사람을 처음 본 거였나"라고 답했다.

이어 결혼 이야기가 나오자 정재형은 "내가 케빈을 따로 먼저 알았잖아. 애가 너무 괜찮고 술을 마셔도 너무 괜찮은 거다. 그런데 얘를 내가 누구 소개해 줄 생각을 안 했는데 너네 둘이 그때 우리 집 왔을 때 '짝이 여기 있었네'라는 생각이 들었다. 너는 잘 맞겠다고 생각 안 했냐"고 물었다.

그러자 공효진은 "잘 맞으니까 연애를 (했겠지). 나도 섣불리 연애를 잘 안 해서 진짜 연애 (상대의) 숫자가 별로 없다. 누굴 쉽게 잘 못 좋아하고 연애를 하면 좀 진지하게 장점, 단점이 문제가 안되는 사람이다. 나도 장단점이 있으니까. 그러고 나서는 그 연애들을 통해서 '나는 비혼주의다' '결혼과 맞지 않다'고 했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은근히 내 멋대로 할 거 같지 않나. 저는 참 잘 이해해 주고 잘 맞춰주는 편이다. 나 ENFP다. 제일 둥글둥글한 사람 아니냐"라며 자신의 이미지에 대해 사람들이 오해하는 부분을 짚었다.

원래 비혼주의였다는 공효진은 "전 (케빈에게) 비혼주의라고 얘기했다. 사실 우리 엄마가 무자식도 상팔자라고 할 때가 있었다. 아기를 낳으면 행복하지만 걱정도 많고 예뻐죽겠는 시기도 있고 힘든 시절도 있다더라. 여자들이 자기 일 바쁘고 잘하는 커리어우먼이 되면 자기 일을 잘하는 삶을 살고 싶다고 생각하지 않을까 하신 것 같다. 엄마가 나를 지지한다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그는 케빈오를 만나 마음이 완전히 바뀌었다면서 "(케빈오는) 천사다. 가끔 이렇게 보면서도 천사같다는 생각이 든다. 내 핸드폰에는 '엔젤'이라고 되어있다. 나는 이블(evil)이고 걔는 천사인가 생각도 했다. 그냥 참 선하다 사람이"라며 애정을 표했다.

한편 공효진은 지난해 10월 미국 뉴욕에서 가수 케빈오와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됐다.

유수경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