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신유빈, 탁구 세계선수권서 세계 1위에 패배... 단식 16강 탈락
알림

신유빈, 탁구 세계선수권서 세계 1위에 패배... 단식 16강 탈락

입력
2023.05.25 23:00
0 0
신유빈이 25일 남아프리카공화국 더반에서 열린 2023 국제탁구연맹(ITTF) 세계탁구선수권대회 여자단식 3회전(32강)에서 프랑스의 지아난 유안과 경기를 펼치고 있다. 32강에서 4-3으로 이겨 단식 16강에 오른 신유빈은 16강에서 세계 1위인 중국 쑨잉샤에게 0-4로 패했다. 대한탁구협회 제공

신유빈이 25일 남아프리카공화국 더반에서 열린 2023 국제탁구연맹(ITTF) 세계탁구선수권대회 여자단식 3회전(32강)에서 프랑스의 지아난 유안과 경기를 펼치고 있다. 32강에서 4-3으로 이겨 단식 16강에 오른 신유빈은 16강에서 세계 1위인 중국 쑨잉샤에게 0-4로 패했다. 대한탁구협회 제공

탁구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 중인 신유빈(대한항공·세계 26위)이 여자 단식 세계 1위에 패해 8강 진출에 실패했다.

신유빈은 25일(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더반의 인터내셔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23 국제탁구연맹(ITTF) 세계탁구선수권대회 여자 단식 16강전에서 세계 1위 쑨잉샤(중국)에 0-4(6-11 8-11 8-11 5-11)로 졌다.

신유빈은 1게임 초반 쑨잉샤와 팽팽하게 맞섰다. 4-4로 균형을 맞췄지만 이후 상대에게 주도권을 뺏기고 6-11로 게임을 내줬다. 2게임 초반 5-4로 앞섰던 신유빈이 백핸드 범실을 해 따라 잡혔고, 이후 공방을 주고 받은 끝에 8-11로 졌다.

3게임 초반에는 쑨잉샤의 연속 범실로 신유빈이 3-0 리드를 잡기도 했다. 그러나 이후 쑨잉샤가 연속 5점을 따내며 경기를 뒤집었고, 신유빈이 끈질기게 따라붙었지만 점수차를 좁히지 못했다. 4게임에서는 5-8까지 추격했지만, 이후 쑨잉샤가 연속 득점에 성공하며 승기를 잡았다.

2021년 휴스턴 대회에서 부상으로 기권했던 신유빈은 이번 대회에서는 여자 단식 16강까지 진출하며 이 부문 개인 최고 성적을 거뒀다.

신유빈은 이번 대회 여자 단식과 혼합 복식에서 탈락했지만 전지희(미래에셋증권)와 한 조를 이룬 여자 복식에서는 4강에 진출해 있다. 이번 대회는 3·4위전이 따로 없어 이미 동메달을 확보한 상태다.

박주희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