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벤투호, 북유럽 '다크호스' 아이슬란드 상대 최종 점검
알림

벤투호, 북유럽 '다크호스' 아이슬란드 상대 최종 점검

입력
2022.10.25 17:28
0 0


2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대한민국과 카메룬의 경기 종료 후 벤투 감독이 황인범과 인사하고 있다. 뉴시스

27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대한민국과 카메룬의 경기 종료 후 벤투 감독이 황인범과 인사하고 있다. 뉴시스


2022 카타르 월드컵에 나서는 벤투호의 마지막 스파링 파트너는 북유럽의 '다크호스' 아이슬란드로 정해졌다.

대한축구협회는 25일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A대표팀이 내달 11일 오후 8시 경기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아이슬란드와 평가전을 치른다”고 밝혔다. 대표팀이 카타르 출국 전 치르는 마지막 평가전이다.

유럽 축구의 변방으로 여겨졌던 아이슬란드는 2016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 2016)에서 8강 진출의 호성적을 내며 북유럽의 '다크호스'로 떠오른 팀이다. 다만, 현재 아이슬란드의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은 62위로 한국(28위)보다 34계단 낮다.

아이슬란드는 이번 월드컵 본선 출전국은 아니다. 월드컵 유럽예선에서 J조 6개 팀 중 5위를 해 탈락했다. 아이슬란드는 올해 10차례 A매치를 치러 2승 6무 2패를 기록 중이다.

한국은 아이슬란드와 역대 단 한 차례 싸워 이겼다. 지난 1월 벤투호의 터키 원정에서 맞대결이 이뤄졌고 한국이 5-1 대승을 거뒀다.

축구협회가 유럽 리그가 한창인 11월 초에 아이슬란드를 초청할 수 있었던 것은 아이슬란드 리그가 다른 유럽 리그와는 다르게 춘추제로 운영되기 때문이다. 아이슬란드는 추운 날씨 때문에 국내 리그를 4월쯤 시작해 10월께 끝낸다. 아이슬란드는 다음달 6일 사우디와 평가전을 치른 뒤 한국에 들어올 예정이다.

지난 22일 발표된 아이슬란드 대표팀 명단에는 자국 리그 선수들이 대부분을 차지한 가운데, 미국 등 해외에서 시즌을 마치고 합류하는 선수들도 일부 포함됐다.

아이슬란드전 바로 다음 날인 11월 12일 월드컵에 나설 벤투호 26명의 최종 엔트리가 발표된다. 벤투호는 이어 14일 이른 새벽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결전의 땅 카타르로 떠난다.

아이슬란드전은 FIFA가 정한 A매치 기간이 아닌 때 열리기 때문에 벤투호는 국내파 선수들만으로 경기에 나선다.

대표팀은 28일 파주 NFC(축구대표팀 트레이닝센터)에서 K리그 소속 선수들 위주로 27명을 소집해 아이슬란드전과 월드컵에 대비한 훈련을 시작한다.

아이슬란드전은 국내파 선수들에게 마지막 테스트 무대인 셈이다. 벤투 감독은 이번 소집 훈련에 대비해 오현규(수원)에게 처음 태극 마크를 달아준 가운데 권창훈, 박지수, 고승범(이상 김천), 박민규(수원FC), 조규성, 김진규(이상 전북), 엄원상(울산), 나상호(서울), 양현준(강원) 등을 호출했다.

벤투 감독으로부터 최종 선택을 받은 국내파 선수들은 카타르에서 합류하는 유럽파 주축 선수들과 '완전체'를 구성하게 된다.

한국은 카타르 월드컵에서 조별리그 H조에 속했다. 한국시간으로 11월 24일 오후 10시 우루과이, 28일 오후 10시 가나, 12월 3일 오전 0시 포르투갈과 차례로 대결한다.

김기중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