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년 왕관 내려놓고 여왕, 영원히 잠들다

이전기사

구독이 추가 되었습니다.

구독이 취소 되었습니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70년 왕관 내려놓고 여왕, 영원히 잠들다

입력
2022.09.20 04:30
0 0

고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관이 19일 찰스 3세 국왕 등 유족들이 뒤따르는 가운데 장례식이 열리는 런던 웨스트민스터 사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런던=AP 연합뉴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오늘의 1면 사진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