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김준호 "나는 결혼상습범…김지민 가족, 내년 설에 오라더라" ('돌싱포맨')
알림

김준호 "나는 결혼상습범…김지민 가족, 내년 설에 오라더라" ('돌싱포맨')

입력
2022.09.14 08:27
0 0

김준호 김지민 커플, 결혼 성공할까
"내년 명절에 가족 만나 인사할 것"

코미디언 김준호가 공개 열애 중인 김지민과 결혼을 예고했다. SBS '돌싱포맨' 영상 캡처

코미디언 김준호가 공개 열애 중인 김지민과 결혼을 예고했다. SBS '돌싱포맨' 영상 캡처

코미디언 김준호가 공개 열애 중인 김지민과 결혼을 예고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서는 도경완 제이쓴 주우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준호는 사랑꾼 게스트들과 비교하며 스스로를 결혼상습범이라고 자폭하면서도 연인 김지민에 대한 애정을 숨기지 않았다.

이날 제이쓴과 도경완은 각각 아내인 개그우먼 홍현희와 가수 장윤정에 대한 애정을 자랑했다. 김준호는 그들의 모습에 경청하면서 집중하는 표정을 지었다. 특히 도경완이 장윤정과 결혼을 앞두고 상견례를 한 에피소드를 공개하자, 그러면서 “나도 조만간 상견례를 해야 한다”면서 궁금증을 표했다. 이에 탁재훈은 놀라면서 “(김지민과) 결혼을 하려고 하냐”고 묻자, 김준호는 당연하다는 듯 “그럼 안 하냐”고 반문했다.

김준호는 “(김지민의 가족에게 인사하려) 이번 추석에 가려고 했는데 오지 말라고 했다”며 “다음 명절인 내년 설에 오라고 했다”고 섭섭함을 드러냈다. 이에 탁재훈은 “결혼하기 싫다는 뜻”이라며 “눈치껏 알아차리라”고 놀렸다. 그러면서 “앞으로 우리 같이 놀자”고 제안했다. 결혼을 막으려는 탁재훈 이상민 임원희의 연합 공격에 김준호는 “셋이서 함께 전 부치면서 놀라”면서 선을 그어 폭소케 했다.

또 김준호는 “아내가 고급 외제차와 접촉 사고를 낸 경우 어떻게 대처하겠냐”는 질문에는 웃음기를 빼고 “괜찮아?”라는 반응을 보이겠다고 답하면서 애정을 보였다. “아내와 고정을 하던 프로그램에서 아내 빼고 자신만 같이하자고 제안하면 어떻게 할 거냐”는 질문에도 “당연히 안 한다”고 단호하게 답했다.

뿐만 아니라 “5초 안에 장점을 5개 이상 답해보라”는 말에 “예쁘다. 귀엽다. 사랑스럽다. 효녀다. 날 좋아해준다” 등 줄줄이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김준호의 답변에 주변에서 “외모만 칭찬하는 거 아니냐”, “내면은 안보는 거 아니냐”는 반발이 나와 웃음을 자아냈다. 자연스럽게 두 사람이 결혼까지 이어질지 대중의 관심이 모였다.

한편 지난 4월 김준호와 김지민은 열애를 인정했다. 이후 출연 중인 프로그램 등에서 서로에 대한 애정을 숨김없이 드러내는 중이다.

우다빈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