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호 마이데일리 대표이사·전 KBO 사무총장 60세로 별세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장윤호 마이데일리 대표이사·전 KBO 사무총장 60세로 별세

입력
2022.08.12 10:16
0 0

장윤호 전 KBO 사무총장. KBO 제공

종합 일간 인터넷신문 마이데일리 장윤호 대표이사가 지병으로 12일 별세했다. 향년 60세.

고인은 1987년 한국일보에 입사해 일간스포츠 미국 메이저리그 특파원, 체육부장, 야구부장, 편집국장을 지냈다.

이후 연예 스포츠 전문 매체인 스타뉴스 대표를 거쳐 2018, 2019년 한국야구위원회(KBO) 사무총장과 KBO 총재특보를 역임했다. 지난해 6월에는 마이데일리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유족으로는 부인 전혜진(중앙대 국제대학원 교수)씨, 딸 장문정(재미 패션 디자이너)씨, 형제 장기봉(태길 대표이사)씨, 장원호(희망찬병원 의사)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특별시 동작구 중앙대병원 장례식장 1호실에 차려졌다. 발인은 14일 오전 9시다.

김지섭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