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캐나다 판타지아 영화제, 한국 애니메이션 3편 수상
알림

캐나다 판타지아 영화제, 한국 애니메이션 3편 수상

입력
2022.08.04 17:18
23면
0 0

제26회 캐나다 판타지아 영화제에서 한국 애니메이션 3편이 수상했다. 애니메이션 단편 부문 금상에 김경배 감독의 '아멘 어 맨'(위), 은상에 '김창수 감독의 '사라지는 것들'(가운데), 특별언급상에 박성배 감독의 '유 캔 플라이!'가 올랐다.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제26회 캐나다 판타지아 영화제에서 한국 애니메이션 3편이 수상했다. 애니메이션 단편 부문 금상에 김경배 감독의 '아멘 어 맨'(위), 은상에 '김창수 감독의 '사라지는 것들'(가운데), 특별언급상에 박성배 감독의 '유 캔 플라이!'가 올랐다.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북미 최대 규모의 장르 영화제인 '캐나다 판타지아 영화제'에서 한국 애니메이션 3편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4일 한국콘텐츠진흥원에 따르면 김경배 감독의 '아맨 어 맨'이 애니메이션 단편 부문 금상를 거머쥐었다. 이는 산새 살해사건으로 재판을 받게 된 노인의 이야기를 통해 인간의 위선을 그린 작품이다. 심사위원들은 "선명한 그림체와 강렬한 스토리로 인간 사회를 날카롭게 꼬집었다"고 극찬했다. 은상에는 김창수 감독의 '사라지는 것들', 특별언급상에는 박성배 감독의 '유 캔 플라이!'가 이름을 올렸다.

이번 영화제는 지난달 14일(현지시간)부터 이달 3일까지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렸다. 26회째를 맞은 올해 영화제 측이 처음으로 '한국 애니메이션 특별전'을 제안해 독립 단편 44편이 현지에 소개됐다. 또 한국 애니메이션 최초로 칸영화제 후보에 오른 '각질'의 문수진 감독과 장편 애니메이션 '태일이'의 홍준표 감독, '굿바이, 드라마'의 민지혜 감독, 김경배 감독이 관객과의 만남도 가졌다.

진달래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