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웨딩드레스 입고 춤춘 장나라...신랑과 입맞춤도

알림

웨딩드레스 입고 춤춘 장나라...신랑과 입맞춤도

입력
2022.06.26 22:08
수정
2022.06.26 22:12
0 0

26일 서울 내곡동 한 예식장서 웨딩마치
이수영·정용화가 축가

가수 겸 배우 장나가라 26일 서울 내곡동의 한 예식장에서 순백의 웨딩드레스를 입고 환하게 웃고 있다. 이청하 사회관계망서비스 캡처

26일 오후 6시 서울 내곡동의 한 예식장. "신부, 축하하는 마음 담아서 흥겹게 좋아하는 마음 표현해주세요". 결혼식 사회를 맡은 박경림이 신부에게 이렇게 요구하자 장나라(41)는 양팔을 흔들며 춤을 췄다. 순백의 웨딩드레스를 입고 양손에 부케를 든 채 한껏 들뜬 모습이었다.

장나라와 드라마 'VIP'(2019)에서 연을 맺은 이상윤은 "잘가, 행복해"라고 말했다. 박인환은 "만세"라고 외쳐 식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장나라 부부가 26일 서울 내곡동의 한 예식장에서 손을 잡고 걸어가고 있다.

장나라가 드라마 촬영 감독인 A(35)씨와 백년가약을 맺었다. 부부는 'VIP'를 함께 작업한 뒤 사랑을 키웠다.

결혼식엔 동료 연예인들의 발걸음이 이어졌다. 장나라와 오랜 지기인 이수영과 드라마 '대박 부동산'(2021)에서 함께 연기한 정용화는 축가를 불러 부부의 앞날을 축복했다. 하객들의 환호 속에 부부는 서로 가볍게 입을 맞추기도 했다.

지난 3일 결혼 소식을 직접 알린 장나라는 신랑에 대해 "자기 일에 온 마음을 다하는 진정성 넘치는 모습에 반해" 결혼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더불어 "결혼식 이후 바로 재미난 작품으로 찾아뵐 예정이라 그 준비 또한 열심히 하고 있다"며 "전보다 더욱더 무겁게 감사하는 마음으로 모든 순간에 최선을 다하는 연기자가 되겠다"고 덧붙였다.

2001년 가수로 데뷔한 장나라는 '고백', '4월 이야기', '스위트 드림' 등의 히트곡을 냈다. 연기 활동도 병행하며 드라마 '명랑소녀 성공기', '고백부부' 등으로 인기를 누렸다.

양승준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