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친절한 톰 아저씨' 톰 크루즈, 또 한국 온다...10번째 내한
알림

'친절한 톰 아저씨' 톰 크루즈, 또 한국 온다...10번째 내한

입력
2022.06.03 12:39
0 0

22일 개봉 '탑건: 매버릭' 홍보차 18일 내한

미국 배우 톰 크루즈가 지난달 18일 프랑스 칸에서 열린 제75회 칸영화제에서 출연작 '탑건: 매버릭' 시사회가 끝난 뒤 손을 흔들고 있다. '탑건: 매버릭'은 1986년 개봉한 '탑건'의 후속작으로 국내에서는 22일 개봉할 예정이다. 로이터 연합뉴스

미국 배우 톰 크루즈가 지난달 18일 프랑스 칸에서 열린 제75회 칸영화제에서 출연작 '탑건: 매버릭' 시사회가 끝난 뒤 손을 흔들고 있다. '탑건: 매버릭'은 1986년 개봉한 '탑건'의 후속작으로 국내에서는 22일 개봉할 예정이다. 로이터 연합뉴스

할리우드 톱스타 톰 크루즈가 신작 '탑건: 매버릭' 홍보차 18일 한국을 방문한다. 크루즈가 한국을 찾는 건 이번이 열 번째다.

3일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는 크루즈가 '탑건: 매버릭' 제작자 제리 브룩하이머 등과 함께 18일 방한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22일 '탑건: 매버릭' 국내 개봉에 앞서 홍보 일정을 소화할 계획이다.

'탑건: 매버릭'은 토니 스콧이 연출하고 톰 크루즈와 켈리 맥길리스, 발 킬머가 주연한 영화 '탑건'(1986)의 후속작으로 36년 만의 속편이다. 2013년 크루즈 주연의 '오블리비언'을 연출했던 조셉 코신스키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탑건'에서 크루즈가 연기한 매버릭이 30여년 만에 미 해군 전투기 조종사 훈련학교에 교관으로 복귀한다는 설정으로 시작하는 영화다. 이번 방한에는 '탑건: 매버릭'에 출연한 배우 제이 엘리스와 그레그 타잔 데이비스도 동행한다.

톰 크루즈는 1994년 '뱀파이어와의 인터뷰' 이후 2018년 '미션 임파서블: 폴 아웃'까지 자신의 영화 개봉에 맞춰 아홉 차례 한국을 방문했다. 내한 때마다 친절한 팬서비스로 '친절한 톰 아저씨'라는 애칭이 붙기도 했다.

고경석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