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국민의힘, 안철수 길 터주고 이재명 대항마 찾기 고심
알림

국민의힘, 안철수 길 터주고 이재명 대항마 찾기 고심

입력
2022.05.07 16:00
0 0

공관위 "9일까지 분당갑·계양을 공천 추가 공모"

이준석(가운데) 국민의힘 대표와 권성동(오른쪽 세번째) 원내대표, 정진석 공천관리위원장을 비롯한 중앙선대위원들이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중앙선대위발대식 및 광역단체장 공천장 수여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이준석(가운데) 국민의힘 대표와 권성동(오른쪽 세번째) 원내대표, 정진석 공천관리위원장을 비롯한 중앙선대위원들이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중앙선대위발대식 및 광역단체장 공천장 수여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국민의힘이 다음달 1일 지방선거와 함께 열리는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경기 성남 분당갑과 인천 계양을 지역의 후보자를 9일까지 추가 공모하기로 결정했다. 전날 분당갑 지역에 출마를 선언한 안철수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위원장을 염두에 둔 조치다.

국민의힘 재보궐선거 공천관리위원회는 7일 회의를 열고 "분당갑과 계양을은 5월 9일 오전까지 추가 공고 후 9일 오후에 후보자를 추가 접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후보자 면접은 10일 오후 진행될 예정이다.

분당갑에는 박민식 전 의원과 '굿바이, 이재명'을 쓴 장영하 변호사, 정동희 전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 3명이 공천을 신청한 상태다. 안 위원장이 후보자 접수를 할 경우 전략공천을 할지 여부도 관건인데, 10일 면접이 끝난 뒤 결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국민의힘이 인천 계양을 지역도 추가 모집에 나선 것은 이곳에서 대선주자였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과의 대결이 예정돼 있기 때문이다. 이 고문은 7일 "민심의 바다에 온전히 저를 던지겠다"며 계양을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 고문은은 이 지역에 전략공천된 상태다. 이에 국민의힘이 대항마 모색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국민의힘에서는 윤형선 전 인천시의사회 회장을 비롯해 설원섭 전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장, 송광영 전 대전대 건양대 겸임교수 등이 공천을 신청했다. 윤희숙 전 의원도 "당이 요청하면 출마하겠다"고 뜻을 밝혔다.

장재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