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美 합참의장, "北 탄도미사일 美 본토에 실질 위협"
알림

美 합참의장, "北 탄도미사일 美 본토에 실질 위협"

입력
2022.04.06 00:13
수정
2022.04.06 01:26
0 0

“北 탄도미사일 능력 지속 강화”
美 국방장관도 “北 미사일 능력 위협적”

마크 밀리 미국 합참의장이 지난해 9월 28일 미 상원 군사위원회 청문회에 참석해 의원들의 질문을 듣고 있다. 워싱턴=AP 연합뉴스

마크 밀리 미국 합참의장이 지난해 9월 28일 미 상원 군사위원회 청문회에 참석해 의원들의 질문을 듣고 있다. 워싱턴=AP 연합뉴스

마크 밀리 미국 합참의장이 북한의 탄도미사일 능력이 미 본토에까지 실질적인 위협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5일(현지시간) 밀리 의장은 미 하원 군사위원회의 2023 회계연도 국방예산 청문회 출석에 앞서 제출한 서면 자료에서 "북한의 지속적인 무기 시험과 개발은 미 본토는 물론 인도·태평양의 동맹 및 파트너들에 대한 실질적인 위협이 되고 있다"고 보고했다.

그러면서 그는 “북한은 탄도미사일 능력을 지속해서 강화하고 있다"며 "그들은 한반도는 물론 지역 전체의 평화와 시민을 희생시킬 수 있는 군사력에 대한 근시안적 초점을 누그러뜨릴 징후를 보이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날 하원 군사위 청문회에 출석한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도 서면자료를 통해 북한의 미사일 능력이 미국과 동맹국에 위협이 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오스틴 장관은 "우리는 핵무기와 미사일 능력을 발전시키고 있는 북한, 핵 야망을 지닌 이란, 중동에서 우리의 군대와 동맹 및 파트너들의 안보와 이익을 위협하는 세력에 대한 지원으로부터 지속적인 위협에 직면해 있다"고 밝혔다.

북한은 최근 2차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스템 점검을 위한 시험 발사를 거쳐 지난달 24일 평양 순안비행장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ICBM 한 발을 발사했다. 미국의 강력한 경고에도, 북한이 ICBM 추가 시험 발사와 핵실험 등 추가 도발을 할 것이라는 관측까지 나오고 있다.

김청환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