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반복되는 작은 점, 그 안에서 흐르는 시간...전이린 작가 '동일한 하루'전 개막

알림

반복되는 작은 점, 그 안에서 흐르는 시간...전이린 작가 '동일한 하루'전 개막

입력
2021.12.22 09:27
0 0

갤러리 소공헌서 내년 2월 4일까지

전이린 작가의 전시 '동일한 하루'의 대표작. 갤러리 소공헌 제공


전이린 작가의 전시 ‘동일한 하루’가 21일부터 서울 종로구 갤러리 소공헌에서 열린다.

작가의 드로잉은 종이 위에 일정한 크기의 격자 형식 무늬를 만들고 작은 점을 반복해 메운 것이 특징이다. 갤러리 소공헌 측은 “캔버스 위에 높여진 점 하나하나에 지금의 순간을 새기며 그 반복성이 지향하는 시간의 흐름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작가가 만들어 놓은 하루 속에서 자신만의 하루의 경계와 안식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전 작가는 서울대에서 산업디자인을 전공한 후 미 아이오와대에서 회화와 판화를 전공했다. 현재 연세대에서 강의 중이다.

전시는 내년 2월 4일까지.

채지선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