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중소·벤처 지원에 장애인 고용 챙기기... 이재명의 '민생 경제' 행보
알림

중소·벤처 지원에 장애인 고용 챙기기... 이재명의 '민생 경제' 행보

입력
2021.12.08 18:00
4면
0 0

벤처투자예산 10조·연 신기술 창업 30만곳
"장애인도 차별 없이 일할 기회를 얻어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8일 오전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 SKV1 한국산업단지 경영자연합회 회의실에서 중소기업 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8일 오전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 SKV1 한국산업단지 경영자연합회 회의실에서 중소기업 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민생 경제'라는 큰 그림을 채우기 위해 연일 종횡무진 뛰어다니고 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정권심판론을 '이념 과잉'이란 프레임에 묶어두는 한편, 자신의 민생 행보에는 '실사구시' 이미지를 부각시키려는 구상이다.

이 후보는 8일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단지에서 2027년까지 정부의 벤처 투자 예산을 10조 원으로 확대하고 연 30만 곳의 신기술·신산업 창업을 유도하겠다는 내용을 골자로 한 중소·벤처기업 공약을 발표했다. △대·중소기업 간 힘의 균형 회복 △기업인이 존경받는 문화 △중소기업이 강한 경제구조 △중소기업의 디지털 전환 지원 △과감한 벤처투자 △벤처기업 성장 사다리 구축 △재도전 가능 국가 건설 등 7대 비전이 담겼다.

이 후보는 "정부의 벤처투자 예산을 2027년까지 10조 원으로 대폭 확대하고 전 국민을 대상으로 공모형 벤처투자 펀드를 도입하겠다"며 "선배 스타트업과 정부가 함께 투자하는 창업연대기금 1조 원도 조성하겠다"고도 했다. 이를 통해 기술 창업 기업 연 30만 개 시대를 열겠다는 구상이다.

아울러 벤처기업의 인수·합병(M&A) 활성화를 위해 관련 세제와 보증 혜택을 넓히겠다고 약속했다. 규제 샌드박스(시범적 규제 완화)와 규제자유특구 활성화 등 벤처기업 활동을 촉진해 유니콘 기업(기업가치가 10억 달러 이상인 스타트업) 100개 시대를 열겠다고 했다.

"독일처럼 중소기업이 강한 경제구조로 혁신"

이 후보는 "우리도 독일처럼 '중소기업이 강한 경제구조'로 혁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상생을 독려하기 위해 이재명 정부의 국정과제에 '중소기업 제품 제값 받기'를 포함하겠다고 약속했다. 중소기업 종사자에게는 부동산 특별청약 지원 확대 등의 혜택을 주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지원 확대, 제조업의 전기요금 부담 완화 등의 세부 지원책도 제시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8일 서울 서초구 소재 장애인 직업훈련형 편의점을 찾아 박스를 옮기고 있다. 뉴시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8일 서울 서초구 소재 장애인 직업훈련형 편의점을 찾아 박스를 옮기고 있다. 뉴시스


장애인 편의점 찾아 일일 알바 체험

이 후보는 이어 서울 서초구 장애인직업교육 편의점을 찾아 장애인 채용을 위한 문턱을 낮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단순한 복지를 넘어 민생 경제 차원에서 장애인 채용 문제에 접근한 것이다. 이 후보가 찾은 편의점은 GS리테일과 장애인 재활시설 한우리보호작업장이 장애인 자활 지원을 위해 운영하는 국내 최초 장애인 직업교육 편의점이다. 이 후보는 현장에서 일일 아르바이트 체험을 했다.

이 후보는 "저도 아주 심각하진 않지만 장애가 있는 사람"이라며 "장애인도 비장애인도 차별 없이 누구나 원하는 경우 일할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하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단순한 복지 지원도 중요하지만 하나의 인격체로서 자기가 원하는 일들을 해나가는 것도 매우 중요한 일"이라고 부연했다. 이 후보는 소년공 시절 프레스에 팔이 끼는 산업재해로 장애인 6급 판정을 받았다.


이성택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