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인도네시아에서 전자상거래 서비스하는 스타트업 코드브릭, 132억 원 투자 유치
알림

인도네시아에서 전자상거래 서비스하는 스타트업 코드브릭, 132억 원 투자 유치

입력
2021.06.28 16:50
0 0

인도네시아에서 전자상거래 서비스 '토코톡'을 운영하는 신생기업(스타트업) 코드브릭(대표 방경민)은 28일 1,200만 달러(약 132억 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받았다고 밝혔다. 시리즈B 투자는 사업 확장 단계에서 받는다. 이번 투자에는 알토스 벤처스, 본엔젤스 벤처파트너스, SBI인베스트먼트, 싱가포르 소재 가디언펀드와 더웰스 인베스트먼트 등이 참여했다.

이 업체가 운영하는 토코톡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사회관계형서비스(SNS)를 이용한 전자상거래 플랫폼이다. 인도네시아에서는 인구 2억7,000만 명 중 절반 가량이 SNS를 사용하며 전자상거래의 65%도 SNS를 이용한다.

토코톡은 이용자가 상품 검색부터 구매 상담, 결제, 배송까지 한 번에 처리할 수 있는 편리한 기능을 앞세워 거래액이 월 700만 달러를 넘어섰다. 이 업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인도네시아에서도 빠르게 전자상거래가 확산되고 있어 올해 1억 달러의 거래액 달성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

코드브릭이 인도네시아에서 운영하는 전자상거래 서비스 '토코톡'. 코드브릭 제공

코드브릭이 인도네시아에서 운영하는 전자상거래 서비스 '토코톡'. 코드브릭 제공

이 업체는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구매, 결제, 배송까지 전 과정을 연결하는 플랫폼 사업 확장을 준비하고 있다. 방경민 코드브릭 대표는 "판매자를 위한 편의기능을 강화해 1년 내 월 거래액 300억 원을 달성해 인도네시아의 전자상거래 시장을 선점하겠다"며 "베트남, 태국에도 진출할 것"이라고 전했다.

최연진 IT전문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