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영 아내 임신…결혼 2년 만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강기영 아내 임신…결혼 2년 만

입력
2021.06.10 19:09
0 0

강기영의 아내가 임신했다. 나무엑터스 제공

배우 강기영의 아내가 임신했다.

소속사 나무엑터스 측은 10일 본지에 "강기영의 아내가 임신 중이다"라고 말했다.

강기영은 2019년 5월 3세 연하의 비연예인과 약 3년의 교제 끝에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 후 각종 방송과 인터뷰에서 아내를 향한 애정을 드러내며 사랑꾼 면모를 보여줬다.

강기영은 2009년 연극 '나쁜 자석'으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고교처세왕' '빛나거나 미치거나' '오 나의 귀신님' '돌아와요 아저씨' '역도요정 김복주' '7일의 왕비' '김비서가 왜 그럴까' '열여덟의 순간', 영화 '너의 결혼식' '엑시트' '가장 보통의 연애' '자산어보' 등의 다양한 작품에서 열연을 펼치며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넘나들었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