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론디 6월 11일자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블론디 6월 11일자

입력
2021.06.10 20:00
0 0

사람들이 모두 혼잣말하는 것 같아서 이상해.

폴리, 그 보고서를 어제 받았어야 했어!

그러게, 모두 다 통화 중이야.

그래서 캐시, 이게 말이 돼?… 이러쿵… 저러쿵…

음, 그렇지만 아닌 사람도 있는 것 같네.

범스테드, 여태까지 본 것 중 오늘이 최고야!

Dagwood is actually talking to himself, and not on the phone. He’s usually complimenting himself and this has been going on for years!

대그우드는 통화를 하는 게 아니라 진짜로 혼잣말을 하죠. 대부분 스스로를 칭찬하는 내용인데, 몇년 전부터 이러고 있답니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인터랙티브] 반려동물 코로나시대의 위로가 되고 있나요? [인터랙티브] 반려동물 코로나시대의 위로가 되고 있나요?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