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미래형 원격수업 교육플랫폼 구축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충남교육청, 미래형 원격수업 교육플랫폼 구축

입력
2021.05.05 12:00
0 0

네이버와 업무협약, 쌍방향 화상교육 가능 '웨일온' 사용

김지철(오른 쪽) 충남도교육감과 김효 네이버 웨일서비스 책임리더가 지난 4일 충남도교육청에서 교육 플랫폼 무상 사용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남도교육청 제공


충남도교육청이 쌍방향 실시간 화상수업이 가능한 프로그램을 적용한 미래교육 환경을 구축했다.

5일 충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전날 네이버와 교육용 통합 플랫폼인 '웨일 스페이스' 사용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도교육청은 앞으로 2년간 웨일 스페이스를 무료로 활용할 수 있게 됐다.

웨일 스페이스는 실시간·쌍방향 화상 수업·회의를 진행할 수 있는 '웨일온' 시스템을 지원해준다. 이번 협약으로 교육청의 기존 원격수업 지원시스템을 보완해 네이버의 웨일 스페이스 플랫폼을 함께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교사들이 웨일온에서 화상 수업을 개설하면 최대 500명이 동시에 수강할 수 있다.

도교육청은 앞으로 일선 학교에서 웨일온을 원격수업·화상회의·각종 온라인 학습 등에 활용하도록 장려할 계획이다.

앞서 도교육청은 일선 학교에 코로나19로 인한 원격수업을 지원하기 위해 e학습터, EBS온라인클래스 등 공공학습관리시스템을 비롯한 다양한 교육용 플랫폼을 지원해 왔다.

김지철 교육감은 "그동안 원격수업에 활용했던 일부 플랫폼이 유료로 전환되면서 대안 플랫폼을 검토해왔다"며 "일선 학교 교사들이 웨인온을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안내하고 홍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준호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인터랙티브] 농지에 빠진 공복들 [인터랙티브] 농지에 빠진 공복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