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경찰의 흑인 총격 사건에 미네소타 MLB·NHL·NBA 경기 취소
알림

경찰의 흑인 총격 사건에 미네소타 MLB·NHL·NBA 경기 취소

입력
2021.04.13 07:05
수정
2021.04.13 07:58
19면
0 0
미네소타 트윈스 홈페이지 캡처

미네소타 트윈스 홈페이지 캡처


미국 미네소타주에서 발생한 경찰의 흑인 총격 사건으로 인해 프로스포츠 경기가 전부 취소됐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미네소타 트윈스는 13일(이하 한국시간) 보스턴 레드삭스의 경기를 안전을 위해 취소했다고 AP통신 등 현지 언론이 전했다. 데릭 팔비 트윈스 단장은 “메이저리그 사무국과 주 정부 및 시 당국과 상의한 끝에 선수 및 관계자들의 안전을 위해 경기를 취소했다”라며 “총격 사건 희생자 가족에는 깊은 애도를 보낸다”라고 전했다. 보스턴과 4연전을 벌일 예정인 트윈스는 나머지 경기 일정에 대해서는 취소 여부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연고 지역인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경찰이 12일 단속 과정에서 지시에 불응한 흑인 남성 던트 라이트(20)에게 총을 쏜 사건이 발단이다. 이 남성은 총을 맞고도 도주하다 차량에 부딪혀 숨졌고, 사건 이후 다시 100여 명의 시민들이 항의 시위를 벌이자 폭동 진압 경찰이 출동하는 등 도시가 소요에 휩싸이는 분위기다. 이 지역에선 지난해 5월 경찰의 과잉 진압으로 흑인 조지 플로이드가 사망해 전국적으로 인종차별 항의 시위를 촉발하기도 했다.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 미네소타 와일드도 이날 세인트루이스 블루스와의 홈경기를 취소했다. 와일드 관계자는 “지역 사회를 존중하기에 경기를 취소했다”라며 ”취소된 경기 일정은 5월 13일로 재편성됐다”라고 밝혔다. 또 미국프로농구(NBA) 미네소타 팀버울브스 역시 안전을 위해 이날 브루클린 네츠와의 홈 경기를 취소했다.

박관규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