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마우스' 이승기-이희준, 의미심장 눈빛 교환! '긴장감 UP'
알림

'마우스' 이승기-이희준, 의미심장 눈빛 교환! '긴장감 UP'

입력
2021.03.25 14:24
0 0
이승기-이희준의 '열혈 수사 공조' 투샷이 포착됐다. tvN 제공

이승기-이희준의 '열혈 수사 공조' 투샷이 포착됐다. tvN 제공


'마우스' 이승기와 이희준이 이전과는 180도 달라진 분위기 속 사건 해결을 위해 또 다시 손을 잡은 '열혈 수사 공조' 투샷이 공개됐다.

tvN 수목드라마 '마우스' 지난 방송에서는 극중 정바름(이승기)이 구사일생으로 깨어난 후 살인마들의 범죄 심리 상태를 완벽히 감지해 냈는가 하면, 한서준(안재욱)과의 조우 뒤 알 수 없는 이유로 어린 재훈의 기억을 떠올리고는 당황하는 모습으로 충격을 안겼다.

이와 관련 25일(오늘) 오후 10시 30분 방송되는 '마우스' 8회에서는 이승기와 이희준이 본격적으로 살인 사건 해결을 위해 두 팔 걷고 뛰어든 모습으로 긴장감을 끌어올린다.

극중 정바름과 고무치(이희준)가 사건이 발생한 현장 구석구석을 탐색 중인 장면. 정바름은 어리바리 정순경의 이미지를 싹 지우고 완전히 달라진 카리스마를 장착, 날카로운 감과 예민한 촉을 발휘해 현장에 남겨진 단서들과 범인의 행동 양식을 조목조목 짚어낸다.

고무치는 그런 정바름의 변화가 도저히 믿기지 않는다는 듯 연신 놀랍다는 태도로 정바름을 때때로 바라보며 또 다른 탐색을 이어가고 있는 터. 이어 두 사람이 불안감과 긴장감이 가득 느껴지는 눈빛으로 서로를 바라보는 모습이 포착되면서, 또 어떤 끔찍한 사건이 일어난 것인지 사건 전말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있다.

제작진 측은 "갑작스레 찾아온 변화에 스스로 당황해하는 정바름과 그런 정바름이 놀랍고 반가우면서도 한편으론 의아함을 지우지 못하는 고무치가 아슬아슬한 분위기 속 함께 수사를 펼치는 모습이 또 다른 흥미를 유발할 것"이라는 시청 포인트를 전했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마우스' 8회는 25일(오늘)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김정은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