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나래' 측, 박나래 남성 성희롱 논란 사과 "과한 연출로 피해 드려 송구"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헤이나래' 측, 박나래 남성 성희롱 논란 사과 "과한 연출로 피해 드려 송구"

입력
2021.03.25 08:05
0 0

박나래의 콘텐츠 연출에 대한 지적에 채널 측이 사과했다. 스튜디오 와플 제공


방송인 박나래의 콘텐츠 연출에 대한 지적에 채널 측이 사과했다.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와플(STUDIO WAFFLE)' 측은 24일 유튜브 커뮤니티 게시판을 통해 "'헤이나래' 제작진입니다. 2회 영상 관련하여 구독자분들께 실망감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드립니다"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사과문에서 '헤이나래' 제작진은 "구독자분들이 주신 의견을 겸허히 받아들여 2회 영상은 재검토 예정이며, 앞으로 공개될 영상 역시 제작에 주의하도록 하겠습니다. 제작진의 과한 연출과 캐릭터 설정으로 출연자분들께 피해를 드린 점에 대해서도 송구스러운 마음입니다"라고 밝혔다.

앞서 '스튜디오 와플' 채널을 통해 공개된 '헤이나래' 영상에서 박나래가 남자 인형의 옷을 갈아입히는 장면 중 취한 행동을 보고 일부 네티즌은 성희롱성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헤이나래' 제작진이 사과 및 후속 조치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헤이나래'는 '스튜디오 와플'의 첫 번째 오리지널 콘텐츠이자 개그여신 박나래와 어린이 대통령 헤이지니(본명 강혜진)가 만들어가는 동심 강제 주입 리얼리티 예능이다. 나래적 거리두기가 시급한 키즈 크리에이터 헤이지니와 19금 콘텐츠 대표 박나래의 대환장 동심 도전기를 그린다.

이호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인터랙티브] 농지에 빠진 공복들 [인터랙티브] 농지에 빠진 공복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