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청아, 유기견 입양 독려 "멋진 일, 응원합니다"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이청아, 유기견 입양 독려 "멋진 일, 응원합니다"

입력
2021.03.22 23:06
0 0

이청아가 유기견 입양을 독려했다. 이청아 SNS 제공

배우 이청아가 유기견 입양을 독려했다.

지난 21일 이청아는 자신의 SNS에 장문의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청아는 "유기견이었던 토우. 이제는 엄청 씩씩해져서 큰 사람 보고도 안 짖고 친구들이랑도 매일 잘 뛰어논다고 한다"고 말했다.

그는 "저는 멍멍이들을 너무 좋아하는데 제가 아직은 아이들을 안정적으로 돌볼 환경이 되지 않아서 친구들 아이들을 만나거나 종종 맡아 돌봐주는 것으로 그 마음을 달래고 힐링 받고 있어요. 그러고 보니 제 주변 친구들은 거의 다 유기견을 입양해서 키우고 있네요"라고도 이야기했다.

이어 "아이들이 가족이 생겨서 사랑받고 건강해지고 씩씩해진 모습을 보면 마음이 밥 스무 끼 먹은 것처럼 든든합니다. 정말, 멋진 일이라고 생각하고 또 응원합니다"라고 말하며 글을 마무리했다. 그는 '유기견에게 사랑을' '사지 말고 입양하세요'라는 해시태그도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 이청아는 강아지를 품에 안은 채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그의 부드러운 눈빛이 시선을 모은다.

한편 이청아는 지난 1월 종영한 tvN 드라마 '낮과 밤'에서 제이미 레이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