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의 눈높이 '대구청년정책네트워크' 지원자... 청년생활정책학교 온라인 교육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청년의 눈높이 '대구청년정책네트워크' 지원자... 청년생활정책학교 온라인 교육

입력
2021.03.14 11:30
0 0

15~25일 지원자 173명 대상 5회 강연

대구청년정책네트워크에 참여한 청년들이 활동계획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대구시 제공


청년의 눈높이로 정책 제안과 모니터링, 교류 활동을 하는 '2021 대구 청년정책네트워크' 지원자를 대상으로 청년생활정책학교가 문을 연다.

대구시는 15~25일 5회에 걸쳐 지원자 173명을 대상으로 이 학교를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첫 날인 15일에는 청년정책 네트워크에 대한 소개, 16일에는 김요한 대구시 청년정책과장과 노동욱 대구시청년센터 활동지원팀장이, 18일에는 서복경 서강대 현대정치연구소 청년정책센터장이 청년정책을 주제로 강연한다.

23일에는 심재신 전 청년정책네트워크 운영지원팀장이 대구의 청년정책 현황과 계획을 소개하며 25일에는 실무 과정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모든 교육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이 학교 수료자는 앞으로 1년간 대구의 청년정책 제안과 모니터링, 교류, 행사기획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게 된다.

청년정책네트워크는 당초 100명을 모집할 예정이었으나, 청년들의 관심이 높아 173명을 조기모집했다.

김태운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네트워크 참여자들이 대구 청년을 대표해 청년희망공동체를 만드는 파트너로 활동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전준호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