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놀면 뭐하니?' 수사반장 유재석, 포복절도 뉴페이스 정재형·미주 면접 현장
알림

'놀면 뭐하니?' 수사반장 유재석, 포복절도 뉴페이스 정재형·미주 면접 현장

입력
2021.02.05 08:10
0 0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강력 3팀의 '수사반장' 유반장으로서 정재형과 미주의 면접을 봤다. MBC 제공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강력 3팀의 '수사반장' 유반장으로서 정재형과 미주의 면접을 봤다. MBC 제공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강력 3팀의 '수사반장' 유반장으로서 정재형과 미주의 면접을 봤다.

오는 6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 측은 강력 3팀을 이끄는 수사반장 유반장(유재석)이 팀원을 선발하는 면접의 순간이 공개된다.

지난 주 방송을 통해 수사에 난항을 겪고 있는 강력 3팀에 해맑은 미소를 지으며 등장한 김형사(김종민)와 영화 속 배우 마동석이 튀어나온 듯 범상치 않은 비주얼을 자랑하는 단발의 쁘띠 형사 마형사(데프콘)가 등장해 관심을 집중시킨 바 있다. 이번 주 방송에서는 위기를 겪고 있는 강력 3팀의 마지막 팀원 모집 면접이 진행된다.

유반장은 뉴페이스를 기다리며 기대에 한껏 부풀었다. 하지만 그의 눈 앞에 나타난 사람은 다름 아닌 정재형이었고, 서로를 마주하며 웃음을 참지 못하는 두 사람 중 정재형은 특유의 질척이는 어투로 “날 그렇게 원해? 왜? 왜 그럴까?”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정봉원’으로의 빙의가 쉽지는 않았지만 면접에 최선을 다했다.

특히 정봉원의 ‘면접 현장’은 신박기획 면접 현장의 데자뷔 같아 서로 폭소를 멈출 수 없었다. 유반장은 “막내를 할 수 있겠냐”며 정봉원을 압박했고, 요상한 테스트로 그의 심기를 건드렸다. 정봉원은 테스트 후 자꾸 “탈락”을 외치는 유반장으로 인해 전의를 불태웠고, 결국 엉덩방아까지 찧는 사태가 벌어졌다. 하지만 그는 이에도 굴하지 않고 “내가 막내 한다. 더럽고 치사해서 견뎌낸다”라며 다짐했는데, 유반장이 면접 종료를 선언했음에도 끝까지 질척이며 면접장을 떠나지 않아 폭소를 자아냈다.

그런가하면 미주가 안젤리나 졸리를 연상케 하는 딱 달라붙는 의상을 착용하고 나타나 유반장을 놀라게 했다. 처음부터 자신만만한 태도로 면접장에 들어선 미주는 “원래는 법대를 가려고 했었다”면서 자신이 경찰대학교 조기졸업자라고 주장해 유반장을 웃게 했다.

특히 미주는 미란다 원칙을 묻는 유반장의 테스트에 ‘미란다’로 삼행시를 짓는 엉뚱한 모습을 보였고, 특별 장기로 일자 다리 찢기를 선보이다가 비명 소리를 지르며 아파하는 모습으로 유반장을 당황하게 했다. 또한 도발적이고 돌발적인 행동에 보는 사람과 달리, 본인은 전혀 부끄럽지 않은 파워당당한 캐릭터로 신선함을 안겼다.

유반장은 결국 두 사람으로 인해 입술을 씰룩씰룩하면서 결국 ‘잇몸 만개’까지 이르렀다. ’수사반장’의 뉴페이스인 정봉원과 미주가 과연 유반장의 면접을 통과하고 강력 3팀 합류할 수 있을지, 한 층 업그레이드된 상황극으로 우리 모두를 웃음바다에 빠트릴 ‘수사반장’ 시리즈는 6일 오후 6시 30분 방송으로 공개된다.

이호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