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복 터진 LG…올레드TV·롤러블폰 CES 최고상 수상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상복 터진 LG…올레드TV·롤러블폰 CES 최고상 수상

입력
2021.01.14 15:47
0 0


2021년형 LG 올레드TV(사진)와 올해 전략 스마트폰으로 선보인 LG롤러블이 세계 최대 소비자가전박람회인 'CES 2021'에서 최고 제품으로 선정됐다.

14일 LG전자에 따르면 13일(미국 현지시간) CES 공식 어워드 파트너인 엔가젯이 주최한 CES 2021 최고상 시상식에서 LG 올레드TV(TV 부문)와 LG 롤러블(모바일 부문)이 각각 최고상을 수상했다. LG 올레드TV는 함께 후보에 오른 중국의 TCL 6시리즈(6-Series), 삼성전자의 네오 QLED, 소니(Sony)의 인공지능 화질칩 XR을 제치고 최고 TV로 뽑혔다. 이로써 LG 올레드TV는 7년 연속 CES 공식 어워드에서 최고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LG전자 관계자는 "올해 TV 업계에서 화질 경쟁이 치열했는데 이번 수상으로 여전히 최고 TV는 자발광 디스플레이 기반의 LG 올레드TV임을 재확인했다"고 자부했다.

엔가젯은 LG 올레드에 대해 "풍부한 색상, 깊은 블랙 레벨 등 기존 LG 올레드 TV의 장점을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화질과 음질 엔진인 알파9 4세대 프로세서가 영상을 분석해 화질 수준을 업그레이드했다"고 평가했다.


LG 롤러블도 모바일 기기 부문에서 엔가젯 선정 최고상을 받았다. 롤러블은 화면을 터치하면 마치 상소문처럼 화면이 펼쳐져 더 넓은 화면을 제공한다. LG전자는 CES 프레스 콘퍼런스 영상에서 제품명과 디자인 일부를 보여주는 티징(Teasing) 형식으로 이 제품을 선보이면서 주목을 끌었다.

김동욱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