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모로우바이투게더, 美 빌보드 휩쓴 '빅히트 최강 막내'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 美 빌보드 휩쓴 '빅히트 최강 막내'

입력
2020.11.18 10:27
0 0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빌보드 차트를 또 한 번 휩쓸었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빌보드 차트를 또 한 번 휩쓸었다.

17일(현지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11월 21일 자)에 따르면,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지난달 26일 발표한 세 번째 미니 앨범 'minisode1 : Blue Hour'는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25위를 기록했다.

빌보드는 지난 16일 공식 SNS를 통해 'minisode1 : Blue Hour'가 '빌보드 200'에서 26위를 기록했다고 밝혔으나, 이보다 한 계단 높은 순위로 확정 발표됐다. 이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자체 신기록이자 데뷔 2년 차 K팝 그룹 중 가장 높은 성적이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지난해 3월 발표했던 데뷔 앨범 '꿈의 장: STAR'로 140위를 기록한 바 있다.

또한 'minisode1 : Blue Hour'는 '톱 앨범 세일즈'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 '월드 앨범'에서 모두 1위를 차지하는 놀라운 저력을 과시했다. 타이틀곡 '5시 53분의 하늘에서 발견한 너와 나'는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21위를 기록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이외에도 '이머징 아티스트' 1위, '소셜 50' 12위, '아티스트 100' 19위를 기록하는 등 다수의 차트에서 상위권에 안착,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인정받는 대세 아티스트임을 입증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이처럼 'minisode1 : Blue Hour'로 국내외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첫 주 판매량 30만 장을 달성하며 데뷔 2년 차 그룹으로서 최고 기록을 달성했고, 전 세계 30개 국가 및 지역의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와 일본 오리콘 데일리와 주간 앨범 차트에서도 정상에 올랐다.

타이틀곡 '5시 53분의 하늘에서 발견한 너와 나' 역시 전 세계 15개 국가 및 지역의 아이튠즈 ‘톱 송’ 차트에서 1위에 오르며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표 청량 디스코' 매력을 전했다.

홍혜민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