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나는 살아있다' 김민경, 만능 먹방부터 트라우마 극복까지…특급 생존기
알림

'나는 살아있다' 김민경, 만능 먹방부터 트라우마 극복까지…특급 생존기

입력
2020.11.13 08:22
0 0
김민경이 '나는 살아있다'에서 물 공포증을 극복했다. tvN 화면 캡처

김민경이 '나는 살아있다'에서 물 공포증을 극복했다. tvN 화면 캡처


개그우먼 김민경이 도전 정신으로 물 공포증을 극복했다.

12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나는 살아있다’에서 김민경은 김성령 이시영 오정연 김지연 우기와 함께 침수 차량 탈출 훈련을 비롯 수중 생존 훈련을 받았다.

앞서 완강기 훈련으로 혼을 쏙 뺀 김민경은 점심 식사가 등장하자 곧바로 기운을 회복했다. 또한 고소 공포증을 이겨낸 포상으로 곱빼기 도시락을 받기도 했다. 식사 이후 이어진 침수 차량 훈련에서는 맨손으로 차 창문 깨기에 도전했다. 김민경은 차가 흔들릴 정도의 강력한 펀치를 뽐냈지만 아쉽게도 차창을 깨는데는 실패했다.

훈련 이후 김민경과 멤버들은 만화에서나 볼 법한 토마호크 소고기를 선물로 받았다. 하지만 직접 불을 피워야 한다는 명령에 “그냥 주는 법이 없다”고 투덜대 모두를 폭소케 했다. 그럼에도 김민경은 망가진 라이터에서 갈아 낸 부싯돌 가루를 휴지에 모아 불을 만드는데 성공, 모두의 박수를 받았다.

텐트에서 하룻밤을 보낸 김민경은 오전 훈련이 수중 훈련이라는 사실에 불안감을 감추지 못했다. 사전 인터뷰 당시 “대학교 때 선배들이 절 들어 물에 빠뜨렸다. 그때 트라우마가 생겼다”고 물 공포증을 토로했던 김민경은 “물속에 얼굴만 집어넣어도 죽을 것 같다”며 눈물을 보였다.

하지만 멤버들의 응원과 조교들의 도움 속에 PT병만 가지고 물에 뜨는 유영에 성공해 이날 생존 훈련에 화룡점정을 찍었다.

이처럼 김민경은 치열한 생존 훈련 속에서도 어디서든 가능한 독보적인 먹방을 뽐내는가 하면, 지독한 물 공포증에도 불구하고 수중 훈련에 성공하며 ‘나는 살아있다’에 특별한 의미를 더했다. 대세 개그우먼으로 언제나 유쾌한 웃음을 선사하는 김민경의 재난 생존기가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나는 살아있다'는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된다.

이호연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