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마음고생 심했나...이혼 후 첫 근황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황정음, 마음고생 심했나...이혼 후 첫 근황

입력
2020.10.31 10:21
수정
2020.10.31 10:21
0 0

황정음 근황이 포착됐다. 이주연SNS

배우 황정음의 이혼 후 첫 근황이 포착됐다.

이주연은 지난 30일 자신의 SNS에 드라마 '훈남정음'이 이어준 인연♥ 언니들 너무 좋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이주연과 황정음, 오윤아가 한자리에 모여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오윤아, 이주연이 환하게 웃고 있는 모습과 대조적으로 황정음은 야윈 모습으로 바라보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았다.

앞서 황정음은 지난달 결혼 4년 만에 파경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는 "이혼 사유 등의 세부 사항은 개인의 사생활이라 밝힐 수 없는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황정음과 오윤아, 이주연은 2018년 방송한 SBS 드라마 '훈남정음'에 함께 출연하며 우정을 쌓은 것으로 알려졌다.


진주희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