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세연, 예쁨 뚝뚝 세상 혼자 사는 미모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진세연, 예쁨 뚝뚝 세상 혼자 사는 미모

입력
2020.08.12 21:16
0 0

진세연이 꽃미모를 자랑했다. 진세연 SNS 제공

배우 진세연이 꽃미모를 자랑했다.

12일 오후 진세연은 자신의 SNS에 "오늘 너무 재밌었다고"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진세연은 청순함이 돋보이는 미소를 뽐내고 있다. 그의 오목조목한 이목구비와 갸름한 얼굴형이 돋보인다. 도자기 같은 피부 역시 눈길을 끈다.

한편 진세연은 지난 6월 종영한 KBS2 드라마 '본 어게인'에서 열연을 펼쳤다. 앞서 드라마 '괜찮아, 아빠딸' '짝패' '다섯 손가락' '옥중화' '아이템' '간택 - 여인들의 전쟁', 영화 '위험한 상견례 2' '인천상륙작전' 등에 출연하기도 했다.

정한별 기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