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전통건축수리기술진흥재단 이사장에 김창준씨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새 전통건축수리기술진흥재단 이사장에 김창준씨

입력
2020.06.01 17:08
0 0
김창준 신임 전통건축수리기술진흥재단 이사장. 문화재청 제공

새 전통건축수리기술진흥재단 이사장으로 김창준(62) 전 문화재청 차장이 선임됐다.

문화재청은 1일 “문화유산과 건축문화재에 대한 폭넓은 지식과 경험을 갖췄다”며 김 이사장을 선임했다. 임기는 2023년 5월 31일까지 3년이다.

현재 문화재위원(건축 분과)인 김 이사장은 문화재청에서 차장과 문화재보존국장, 문화재기술과장 등을 역임한 정통 문화재행정 관료 출신이다.

전통건축수리기술진흥재단은 전통 건축 부재ㆍ재료의 체계적 수집ㆍ보존 및 조사ㆍ연구, 전통 재료ㆍ기법 전승과 함께 전통 건축 수리 기술 진흥을 위해 경기 파주시에 2017년 2월에 설립된 문화재청 산하 특수법인이다.

권경성 기자 ficciones@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라이브 이슈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