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가 근황을 전했다. 케이 SNS 제공

걸그룹 러블리즈 멤버 케이가 사랑스러운 미모를 자랑했다.

22일 케이는 자신의 SNS에 “곧 만나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벤치에 앉아 있는 케이의 모습이 담겼다. 분홍색 원피스를 입고 있는 그에게서 사랑스러운 매력이 돋보인다.

한편 케이는 지난해 10월 ‘아이 고(I Go)’를 발표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