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국회 적응은 조이보단 제가 더 필요한 것 같아요"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영상] “국회 적응은 조이보단 제가 더 필요한 것 같아요"

입력
2020.05.15 14:00
0 0

비례대표 0번에서 국회 본회의장 출입 안내견 1호가 된 ‘조이’.

동그람이가 오는 5월 30일부터 본격적인 의정활동에 들어갈 김예지 당선인과 그의 안내견 조이를 만나러 국회 의원회관에 다녀왔습니다.

동그람이 영상 캡처

처음 오는 국회가 낯설지 않은 듯 주말이면 월요일 출근을 기다린다는 조이의 이야기.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영상= 동그람이 김광영 PD broad0_kim@hankookilbo.com

동그람이 최종화 PD jhchoi089@naver.com

동그람이 김광영 PD broad0_ki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