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놀토’ 이특X은혁, 붐 친구로 출격…토크 제왕의 깜짝 실력 발휘
알림

‘놀토’ 이특X은혁, 붐 친구로 출격…토크 제왕의 깜짝 실력 발휘

입력
2020.05.09 10:08
0 0
이특과 은혁이 ‘놀라운 토요일’에 출연한다. tvN 제공
이특과 은혁이 ‘놀라운 토요일’에 출연한다. tvN 제공

그룹 슈퍼주니어의 이특과 은혁이 ‘놀라운 토요일’을 찾아온다.

9일 방송되는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에는 슈퍼주니어의 이특과 은혁이 MC 붐의 12년지기 친구로 등장해 거침없는 입담을 자랑한다.

‘놀토’에 두 번째로 출연하는 은혁은 “지난 방송 당시 사공이 너무 많다고 느꼈다. 꼭 필요한 멤버만 있어도 될 것 같다”며 구체적인 명단과 함께 구조조정을 요구해 웃음을 안겼다.

이특 역시 독특한 받아쓰기 개선안을 제안하며 “노래 가사는 시이기 때문에 받쓰도 이성이 아닌 가슴으로 해야 한다. 마음이 시키는 대로 하면 된다”고 강조했다. 그뿐만 아니라 이특은 ‘토크 폭격기’답게 현장을 쥐락펴락하며 쉴 새 없이 멘트를 이어갔고, 이에 은혁은 “평소에도 쓸데없는 소리가 절반 이상이다. 전국관종협회 회장”이라고 소개했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받쓰(받아쓰기)에서는 난데없는 과학 토론이 펼쳐져 재미를 높였다. 김동현은 “지구과학을 좋아해서 100점 맞았다”면서 과학적으로 가사를 추리하며 활약했고, 여기에 신동엽의 논리적인 분석, 이특과 은혁의 깜짝 실력 발휘가 더해지며 흥미진진함을 돋웠다. 특히 이특은 붐의 힌트를 얻기 위해 최초로 ‘펭수’ 개인기를 보여줬다.

이 밖에도 이날 간식 게임에는 신상 게임인 ‘너 이름이 뭐니’ 휴대폰 편이 출제됐다. 휴대폰 사진을 보고 이름을 맞히는 게임으로, 추억의 휴대폰이 잇따라 등장하자 멤버들은 어느 때보다 열띤 경쟁을 펼쳤다. 급기야 비디오 판독을 위한 ‘놀토’ 최초의 녹화 중단 사태까지 일어났다. 그런 가운데 이특은 ‘맷돌춤’을 선보였고, 은혁은 놀라운 촉을 자랑했다.

한편 신동엽 박나래 혜리 문세윤 김동현 넉살 피오가 받아쓰기 미션을 수행하는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된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