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문시장 안…소방당국 원인 조사
소방당국이 5일 오전1시34분쯤 경북 안동의 단독주택에서 발생한 화재 현장에 출동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경북소방본부 제공

5일 오전 1시34분쯤 경북 안동시 북문시장 안에 있는 2층짜리 단독주택에서 불이 나 40대 남녀 2명이 숨지고 1,900여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났다.

소방당국은 소방차량 13대와 소방관 35명을 동원해 1시간 만에 진화했으나 주택 1, 2층이 모두 타고, 집 화장실에서 49세 남성과 44세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김정혜 기자 kjh@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