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탈뷰티 ‘녹차에서 온 유산균’

아모레퍼시픽의 이너뷰티 솔루션 브랜드 바이탈뷰티가 프로바이오틱스 건강기능식품 ‘녹차에서 온 유산균’을 새롭게 출시했다. 이 제품은 유기농 녹차 유래 특허균주가 편안한 장 건강 리듬을 찾아주는 것이 특징이다.

아모레 미래 파크(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소속 녹차유산균연구센터는 제주 유기농 녹차 중 풍미가 깊은 발효 녹차 잎에 발효를 돕는 유익한 식물성 녹차 유산균주가 있다는 사실을 밝혀내 특허를 획득했다.

아모레퍼시픽의 독점 특허균주 녹차유래유산균 GTB1™은 세계 식품 미생물 및 위생 연합(ICFMH) 회장 빌헬름 홀잡펠 교수와 공동연구로 개발한 유산균으로, 우수한 생존력과 장부착능을 주제로 SCI급 저널에도 게재된 바 있다.

녹차유래유산균 GTB1™을 포함, 엄선한 6종의 복합 프로바이오틱스를 함께 담아낸 ‘녹차에서 온 유산균’은 항균력이 강한 녹차잎에서도 서식하는 녹차유래유산균을 함유해, 자극적인 식생활에 길들여진 한국인의 장에 무리 없이 정착할 수 있다. 필수 미네랄인 아연, 생균의 먹이인 프리바이오틱스와 녹차 식이섬유도 함유해 유산균의 체내 증식과 정상적인 면역 기능 유지에 도움을 준다.

또한, 4중 코팅 마이크로 캡슐 기술로 장까지 도달하는 유산균의 생존율을 높였다. 입에 닿자마자 부드럽게 잘 녹는 스노우 파우더 제형의 상큼한 청포도 맛으로, 어린이부터 중장년층까지 부담 없이 섭취할 수 있다.

하루 한 포 섭취로 매일 즐겁게 장 건강을 관리할 수 있는 바이탈뷰티 ‘녹차에서 온 유산균’은 지난달 20일부터 GS SHOP 온라인몰에서 판매되고 있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라이프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