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소방본부 관계자, 응급의료센터 의료진 60여명 참석

대구 광개토병원이 10일 고압산소실 확장을 기념해 지역 의료 기관과 연계한 세미나를 열었다. 광개토병원 제공.

대구 광개토병원이 10일 고압산소실 확장을 기념해 지역 의료 기관과 연계한 세미나를 열었다. 이날 세미나에는 대구ㆍ경북소방본부 관계자와 응급의료센터 관련 의료진 등 60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고압산소실을 통해 화상 치료와 일산화탄소 중독, 각종 질환 치료에 접목되는 사례와 연구 결과에 대한 정보를 교류했다.

김주성 대표 원장은 “고압산소실은 치료범위가 광범위해서 타 의료기관과의 연계가 반드시 필요하다”면서 “이번 세미나를 계기로 고압산소실을 등을 활용한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로 지역민들의 건강 지킴이가 되겠다”고 말했다.

김민규 기자 whitekmg@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