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두리틀’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닥터 두리틀’ 포스터

영화 '닥터 두리틀'이 박스오피스 1위를 지키고 있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닥터 두리틀'은 개봉 2일째인 지난 9일 10만 2,524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이 작품의 누적 관객수는 21만 911명이다.

'닥터 두리틀'은 동물과 대화할 수 있는 마법 같은 특별한 능력을 가진 두리틀(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이 왕국을 구하기 위해 동물들과 함께 놀라운 여행을 떠나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병헌과 하정우 주연의 '백두산'은 이날 5만 790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2위에 올랐다.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는 4만 4,879명을 모으며 3위를 차지했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