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라디오스타’ 이연수 “과거 라스베이거스서 잭팟, 8만불·3만불 막 터져”
알림

‘라디오스타’ 이연수 “과거 라스베이거스서 잭팟, 8만불·3만불 막 터져”

입력
2020.01.08 08:25
0 0
이연수가 '라디오스타'를 통해 생애 첫 토크쇼 나들이에 나선다. MBC 제공
이연수가 '라디오스타'를 통해 생애 첫 토크쇼 나들이에 나선다. MBC 제공

배우 이연수가 과거 팬 덕분에 라스베이거스서 잭팟을 터트린 놀라운 사연을 공개했다.

이날 오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정호근, 권일용, 이연수, 장동민이 출연하는 ‘천태만상 인간세상’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연수는 1980년 ‘MBC 어린이 합창단’으로 데뷔, 그 후 드라마 ‘호랑이 선생님’, ‘걸어서 하늘까지’, ‘슬픈 연가’ 등 연이어 MBC 작품에서 얼굴을 비춰 ‘MBC의 딸’에 등극했다. 여기에 생애 첫 토크쇼까지 ‘라디오스타’를 선택하며 의미를 더했다.

이처럼 데뷔 후부터 인기를 휩쓸었던 이연수는 ‘80년대 설현’으로 불리던 과거를 털어놔 관심을 집중시킨다. 과거 광고를 너무 많이 찍어 어떤 광고였는지 기억이 안 날 정도라고 덧붙였다. 그럼에도 못 찍어본 유일한 광고가 있다고 고백해 궁금증을 더한다.  

그러나 1993년 연예계 활동을 중단하며 사라졌던 이연수는 그 이유를 솔직히 밝혀 이목을 끈다. 특히 이연수는 공백기 도중 큰 교통사고가 났었다고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낼 예정이다.  

이 가운데 이연수가 팬 덕분에 라스베이거스에서 잭팟을 터트렸던 사연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이연수는 “슬롯머신을 돌렸는데 8만 불, 3만 불이 막 터졌다”라며 당시의 꿈 같은 상황을 전해 보는 이들의 동공을 확장 시켰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연수가 라스베이거스에서 잭팟 터트린 사연은 이날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