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부터 내년 1월31일까지

경기도는 이달 16일부터 2020년 1월 31일까지 2019년도 하반기 ‘경기도 대학생 학자금 대출 이자’ 지원 신청을 받는다고 12일 밝혔다.

지원 자격은 대학, 대학원 재학(휴학)생과 졸업생으로, 본인 또는 직계존속 중 1명이 경기도에 주민등록상 1년 이상 거주해야 한다. 단 졸업생은 대학 졸업 후 5년, 대학원 졸업 후 2년까지 미취업한 경우만 지원된다.

지원은 2010년 2학기 이후 한국장학재단에서 대출받은 학자금(등록금, 생활비)의 2019년 하반기(7~12월) 동안 발생한 이자 부분이다.

신청은 온라인으로만 가능하며, 경기도청 홈페이지나 모바일(스마트폰)로 신청하면 된다.

2019년 상반기 사업 결과 도내 대학(원)생, 졸업생 2만641명이 21억4,000만원의 학자금 대출이자를 지원받아, 2018년 상반기 사업(7,677명, 4억원 지원) 대비 수혜인원과 지원 금액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120콜센터(031-120)’로 문의하면 된다.

이범구 기자 ebk@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역 최신기사